2019년 6월 20일 목요일

대구형사변호사 범행 변호사의 도움을 받아야

대부분의 불법 스포츠도박사이트는 해외에 서버를 두고 점조직 형태로 운영되며, 범행을 주도적으로 관리하는 운영책들은 그 밑에 아르바이트 명목으로 하부 조직원들을 두고, 하부 조직원들에게는 월급 명목으로 적은 이득금을 지급하는데 반해, 운영책은 거액의 범행 수익금을 챙기면서, 단속 적발 시 하부 직원들을 방어수단으로 이용하는 경우까지 있다. 이는 해당 범행에 대한 처벌수위가 높고 대부분 구속을 면하지 못하기 때문이다.
이 사건 역시 예외는 아니어서 그 대부분의 연루자들은 구속되거나 형사처벌을 받았고 아직 경찰에서 검거하지 못하고 있는 자들은 이 사건의 주범들이다, 최근 이 사건 도박사이트 범행에 연루된 L씨가 김 대구형사변호사의 도움을 받았다.
이에 대하여 국민체육진흥법위반의 불법스포츠토토 관련 사건에서 풍부한 변론경험과 성공사례를 보유하고 있는 김 형사전문변호사는 L씨의 경찰 조사과정에 참여하여 변론을 한 바, 경찰 및 검찰은 L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포기하고, 불구속 처분을 하였다. 
대구변호사인 김 변호사는 불법도박사이트에 연루된 자는 변호사의 도움을 받아서 자수를 하고 자신의 범행 가담 경위와 기간 등에 대하여 적극적으로 항변하면, 구속 및 처벌을 선처 받을 기회가 있다는 조언도 아끼지 아니하였다.